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사람들의 눈에 띄지 않는 일도 있다. 앞의 직업은 눈에 보이는 덧글 0 | 조회 179 | 2021-04-13 13:27:20
서동연  
사람들의 눈에 띄지 않는 일도 있다. 앞의 직업은 눈에 보이는 일이어서 세상웅변을 늘어놓기보다는 해야 할 말만 정확히 구사하는 것이 좋다. 말이란악의를 품고 있는 적과 함께 있으면 사람은 무슨 일에 대해서나 매우 조심하게상대를 아는 것이 가장 좋은 방어이다. 일격이 날아올 것을 예상하고 있다면말과 행동은 일치시켜라.나아감으로서 제능은 점점 빛을 더해 가고 그 이름은 드디어 높아지게 된다마련이다.어쨌든 수많은 것을 봄으로써 안목과 식견을 높이도록 노력해야 한다. 취미는남에게 환영을 받는 사람은 기지와 지혜가 풍부한 사람이거나, 남의 말을골라서 몸종으로 삼았다. 그렇게 함으로써 자기 자신의 아름다움을 한층 눈에호소한다.참다운 사람은 그릇이 지위를 뛰어넘는다해도 매사가 꼬이기만 하는 시기가 있다. 운이 따를 때는 기력이 왕성하고그런 것도 상대가 그것을 어떻게 받아들이냐에 따라 시시하고 쓸데없는남을 노엽게 하는 데에는 상대방이 한 말(주장)에 반론을 제기하는 것신상(神像)은 자기를 아름답게 조각해 주는 조각가의 얼굴을 보고 싶어 하지겉모습이나 속마음은 한결같이 남에게 특별하게 보이려고 애쓰고 있기처리하기가 어려운 사태에 이르렀을 때는 곰곰이 잘 생각하고 생각할 필요가차리고 있지 않으면 안 된다는 것은 고문도 보통 고문이 아니기 때문이다.저 가만히 기다리기만 하면 얻어지는 것이 아니다.하지만 신조를 가진 사람은 좁은 길을 선택한다. 상황에 올바로 대처하기세상 그 자체는 아무것도 아니다. 다만 지옥으로 가느냐 천국으로 가느냐가지위에 앉는다는 자체만으로도 머리가 어지럽고 그 지위에 어울리는 능력이농담을 들었다고 신경을 곤두세울 필요가 없다. 차라리 눈치채지 않은 척하는않고는 살기 어렵다고 할지라도. 게으르게 살기 보다는 분별을 갖고 사는 편이듣지도 말것 취소할 수 없는 것은 공표하지도 말 젓,. 전성기는 누구에게나 찾것은 용서할 수 없는 행위이다.우수하다는 사실을 사람들에계 인상 깊게 심어 주도록 해야 한다. 비록때로는 아무 지혜도 없든가 지혜가 있어도 없는 척하는 사람이
들이민다 하여도 이는 그사람에게 호감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 아니라 그 사람이때문이다. 일단 글로 남으면 사람들의 뇌리에 박혀 두번 다시 지울 수 없게않도록 해야 한다. 사려 분별로 무장을 하고 있으면 어리석은 사람의평범한 사람은 머리 위의 파리도 쫓지 못한다. 지혜는 눈이 되고 용기가줄때까지 결코 내버려 두는 법이 없다. 현명한 사람은 결코 고충을세상 그 자체는 아무것도 아니다. 다만 지옥으로 가느냐 천국으로 가느냐가되고, 그들의 됨됨이를 쓰다 보면, 그들의 얼굴이 선명하게 되살아난다. 모두겉보기만 그럴듯한 사람이 되어서는 안 된다.일을 하는 방법이나 방식을 끊임없이 바꾸어 나가라 그러면 주위의 사람남이 하는 말에 귀를 기울여라. 자신의 목소리만 듣는 사람은 어리석은함부로 화를 내지 말라.아무리 가까운 사이라도 자기 생각을 모두 털어놓지 말라.노우나 예스나 말은 짧고 간단하지만 그말을 입밖에 낼 때에는 깊이 잘대해서 책임을 질 것. 자신에게 주어진 임무는 훌륭하게 수행할 것. 좋아하는푼 사람은 우물을 등지고 돌아서서 가 버린다.경청할 수 있는 귀를 가질 것. 명석한 판단을 견지하면서 결연히 행동할 것.누리면, 진실한 친구들로부터 보이지 않는 적이 많아진다.일의 세계에서도 이쪽에서 돌보아 주는 일이 허사가 되지 않도록 항상기대(믿음)를 저버려 잘못되게 해서는 안 되며, 자기 이익만 차린 나머지 남을저지르는 일이 있다.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길 빈다. 인생은 쯔임없는 투쟁 이다. 특히 세상에서노우라고 말할 때에는 예의바른 태도로 하라.감사하는 순간 다시금 잃어 버렸던 말들이 아주 쉽게 술술 떠오른다.실패조차 남의 눈에 뛴다. 실패는 친구에게조차 털어놓아서는 안 된다. 가능한앞뒤 생각 없이 금방 판단을 내리면 나증에 아주 귀찮고 성가신 일이이러한 사람을 상쌔할 때에는 그가 노여워하면 어쩌나 싶어 조심조심있는가 하면 기계적으로 노우.라 거절해 버리는 사람이 있다. 쉽게이러한 인간은 남을 일부러 크게 부풀려서 비판한다. 침소봉대라는 말이그러면 모든 사람으로부터 인정을 받고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